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하림, ‘2019 제주올레걷기축제’에서 닭요리 선보이며 큰 호응 얻어

옥윤선 | 입력 : 2019/11/04 [10:27]

▲     © KJB광주방송


종합식품기업 하림이 ‘2019 제주올레걷기축제’에서 국내외 도보 여행객을 대상으로 닭고기 요리를 선보였다. 하림은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사흘간 열린 ‘2019 제주올레걷기축제’에서 첫째 날과 둘째 날 이틀동안 하림 자연실록 제품을 이용해 만든 닭고기 요리를 선보여 큰 호응을 얻었다.

2019년 10주년을 맞은 ‘제주올레걷기축제’ 현장은 사흘 내내 제주의 아름다운 가을 풍경을 즐기려는 도보여행자들과 다양한 문화 예술 공연, 지역의 이색 먹거리를 체험하러 온 방문객들로 북적였다. 하림은 첫째 날엔 8코스(정방향), 둘째 날엔 9코스(역방향)에 전통 주막 콘셉트로 부스를 꾸미고 소비자들을 만났다.

하림은 친환경 인증 농가에서 기능성 사료를 먹여 키운 프리미엄 닭고기 자연실록 제품을 활용해 전과 수육, 초무침, 닭갈비 4가지 요리를 선보였다. △부드러운 닭가슴살과 채소를 다져 먹기 좋게 한입 크기로 만든 ‘닭 전’과 △수비드 공법으로 가공해 더욱 촉촉한 닭가슴살로 담백하게 요리한 ‘닭고기 수육’ △새콤하고 매콤하게 버무린 ‘닭초무침’ △쫄깃한 닭고기 순살에 특제 닭갈비 양념으로 조리한 ‘단짠맵짠 순살 닭갈비’를 맛볼 수 있게 했다.

현장에서는 다채로운 이벤트도 진행됐다. 개인 SNS 채널에 하림 부스 현장과 음식 사진을 지정된 해시태그와 함께 업로드하면 선착순으로 푸짐한 경품을 증정했다. 제주올레걷기축제에서 하림 닭고기 요리를 맛본 홍준석씨는 “닭가슴살은 다이어트 용으로 구워 먹거나 샐러드에 곁들여 먹는 정도였는데 이렇게 다양하고 맛있는 요리가 될 수 있다는 데 놀랐다”며 “제주의 자연을 즐기고 닭고기 요리를 먹으니 더 맛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

하림은 제주올레걷기축제는 매년 전국 각지에서 많은 분들이 참여하고 외국인 방문객도 즐겨 찾는 행사라 국내산 닭고기의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이틀간 현장에서 직접 닭고기 요리를 만들어 선보였다며 많은 분들이 호응해주신 것에 힘입어 앞으로도 소비자를 찾아가 닭고기 요리의 매력을 알릴 수 있는 기회를 꾸준히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출처:하림
언론연락처: 하림 홍보대행 신시아 황수진 사원 070-8852-8182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인공지능의 모든 것 한눈에… ‘제3회 국제인공지능대전’ 개최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