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삼성전자, 싱가포르에 ‘세리프 TV’ 출시하며 라이스프타일 TV 체험 공간 오픈

문미혜 | 입력 : 2019/11/20 [10:14]

▲     © KJB광주방송



삼성전자가 18일(현지 시간) 싱가포르에 ‘더 세리프(The Serif)’ TV를 출시하며 현지 프리미엄 인테리어·가구 브랜드인 ‘커뮨(Commune)’과 손잡고 라이프 스타일 TV 체험 공간을 마련했다.

커뮨(Commune)은 싱가포르 유명 디자이너 줄리안 고(Julian Koh)가 출시한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감각적인 가구와 인테리어 소품으로 동남아 전역에서 인기가 높다.

삼성전자는 싱가포르 대형 쇼핑몰 밀레니아 워크(Millenia Walk)에 위치한 커뮨(Commune)의 플래그십 매장에서 더 세리프 출시 행사를 개최했다.

더 세리프는 세계적인 가구 디자이너 부홀렉(Bouroullec) 형제가 참여해 탄생한 제품으로 심미적 가치에 중점을 둔 독창적 디자인과 QLED 디스플레이가 적용돼 초고화질을 구현한다.

삼성전자는 커뮨 매장에 더 세리프뿐만 아니라 1000여점 이상의 작품을 액자처럼 즐길 수 있는 ‘더 프레임(The Frame)’ 등 삼성전자의 대표적 라이프스타일 TV를 체험하고 구매까지 할 수 있는 공간으로 꾸몄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현지 미디어, 거래선, 소비자들은 매장에 전시된 프리미엄 가구와 어우러진 삼성 라이프스타일 TV에 대해 ‘최고의 기술과 디자인의 만남’이라고 호평했다.

출처:삼성전자
언론연락처: 삼성전자 커뮤니케이션팀 조재연 02-2255-8221

이 뉴스는 기업·기관이 발표한 보도자료 전문입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광주·전남경제단체연합회 2020년 신년인사회 참석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