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숭덕초등학교,운동장 워터파크로변신 도대체 무슨일?

신종철기자 | 입력 : 2017/07/28 [15:18]

 

▲   숭덕초등학교. 지난해 8월 개최된 성북문화바캉스. /사진=성북구 제공

 

[플러스코리아타임즈=신종철 기자]서울 성북구 학교 운동장이 여름방학을 맞아 워터파크로 변신한다.

 

성북구·성북문화재단은 28일부터 제3회 성북문화바캉스를 개최한다. 성북문화바캉스는 일상 속에서 멀리 휴가를 떠나지 못하는 주민들이 가까운 동네에서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하기 위해 마련됐다.

 

워터파크는 28~29일 숭덕초등학교, 다음달 4~5일 숭인초등학교에서 개장한다. 개장 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30분까지다.

 

유아 풀장, 어른과 아이가 함께 들어갈 수 있는 대형 풀장, 아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4m 높이의 물풀 슬라이드 등이 마련된다. 지역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는 음식 부스 등 다채로운 먹을거리도 준비된다.

 

김영배 성북구청장은 "방학 기간 빈 운동장을 활용해 온 가족이 부담 없이 안전하고 즐겁게 이용할 수 있는 워터파크를 만들어 부모의 소득 수준에 따라 아동의 여가와 문화생활이 차별받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성북문화바캉스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나, 수영모 또는 모자를 반드시 착용해야 입장이 가능하다.


원본 기사 보기:pluskorea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토기사
‘2019년 제18회 조혈모세포 기증 감사의 날’ 개최… “희망을 기증하세요”
광고
광고
인기기사 목록